검색보기
댓글보기
박봄은 신곡 ‘봄’에서 “내게도 다시 봄이 올까요”라고 묻는다 (종합)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김슬찬 기자

전 2NE1 멤버 박봄이 솔로 싱글 ‘Spring(봄)’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박봄은 타이틀곡 ‘봄’과 수록곡 ‘내 연인’ 무대를 공개하고 공동 인터뷰에 임했다. 진행은 MC 딩동이 맡았다.

2011년 4월 냈던 싱글 ‘돈 크라이’ 이후 처음 내는 싱글이다. 약 8년만이다. 새로운 소속사를 찾은 후 공개 활동에 처음 나서는 것이기도 하다.

이날 박봄은 떨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첫 마디는 “정말 떨린다. (컴백이) 정말인가 싶었다”였고, 포토타임 직후 어떤 앨범인지 소개해 달라는 말에도 “봄 입니다”라는 말 외에는 말을 바로 잇지 못했다.

그럼에도 취재진 앞에 선 이유는 분명했다. 박봄은 “내 의견도 확실히 전달하고 싶었다. 안 좋은 여론이지만, 노력해서 저를 많이 좋아하시도록 하고 싶다.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의 주요 안무를 선보이고 있다.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의 주요 안무를 선보이고 있다.ⓒ김슬찬 기자

‘봄’에는 동명의 타이틀곡을 비롯해 총 3곡이 담겼다. 전부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가 작업했다. 박봄은 “추운 겨울이 지나고 오는 봄이 따뜻함으로 다가가길 바라는 마음으로 노래를 불렀다”라며 앨범 및 타이틀곡을 소개했다. 산다라박은 박봄의 요청에 기꺼이 피처링에 응했다고 한다. 이날 쇼케이스 직전까지 응원 문자를 보내왔다고 박봄은 말했다. 용감한 형제도 “걱정 말고 열심히 하고 오라”라고 응원했다고 한다.

박봄은 “조금 더 여성스러운 모습을 보여 주려 노력했다”라고 콘셉트 변화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노래하며 내 마음이 전해지게끔 하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활동 목표는 차트 진입, 그리고 1위를 하는 것이라고 한다. 박봄은 “목표 달성하면 팬들에게 간식차를 해 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또, “어쿠스틱 버전 노래도 공개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음악방송, 예능 프로그램 등 가능한 기회 가리지 않고 나가 보고 싶다”라고 밝혔다.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앨범‘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김슬찬 기자

이날 박봄은 자신을 둘러싼 여러 가지 구설수에 대해서도 답변했다.

2010년 향정신성 약물 반입 관련 건에 대해서는 “국내법을 잘 몰라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는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소속사 대표도 마이크를 잡고 “실제 복용한 약물은 FDA(미 식품의약국)가 승인한 약물이며, 무지로 인해 반입한 것 자체는 죄송한 일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도 당시 앓던 병을 앓고 있어 한 달에 한 번씩 병원에 다니며 치료 중이다”라고 말했다.

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를 둘러싼 일에 대해서는 “제 일이 너무 많아 완전히 알게 된 것은 얼마 안 됐다”라며 “특별히 무슨 말씀을 드려야 할 지, 또 말씀 드릴 수 있는 일인지 모르겠다”라고 답했다. 2NE1이 2016년 해체한 후 박봄은 재계약하지 않고 디네이션이라는 기획사와 계약했다.

박봄 싱글 ‘봄’은 13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