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용기내어 취재진 앞에 선 故 장자연 동료배우 윤지오[포토]
고 장자연 씨의 동료이자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유일한 공개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가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에서 열린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故) 장자연 씨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을 마친 뒤 허공을 바라보고 있다.
고 장자연 씨의 동료이자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유일한 공개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가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에서 열린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故) 장자연 씨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을 마친 뒤 허공을 바라보고 있다.ⓒ김슬찬 기자

고 장자연 씨의 동료이자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유일한 공개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가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에서 열린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故) 장자연 씨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을 마친 뒤 허공을 바라보고 있다.

김슬찬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