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경찰, “차태현 김준호 ‘내기 골프’ 사실 확인 중”
배우 차태현
배우 차태현ⓒ양지웅 기자

‘1박2일’ 멤버인 차태현과 김준호가 내기 골프 논란과 관련해 해명·사과하고 방송 출연 하차를 선언한 가운데 경찰이 불법 원정 골프 내기를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7일 “‘1박2일’ 출연자 단체 대화 내용에 대해 이미 확인, 분석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1박2일’ 출연진 단체 대화 채팅방에서 차태현과 김준호가 수백만원 대의 내기 골프를 쳤다는 대화 내용이 보도를 통해서 포착됐다.

해당 내용이 보도되자 차태현과 김준호는 17일 ‘해외에서 골프를 친 것이 아니라 국내에서 저희끼리 재미로 친 게임이었다. 딴 돈은 바로 돌려줬다’면서 사과했다. 그리고 두 사람은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이같은 카카오톡 내용은 경찰이 성관계 동영상 촬영과 유포 등의 혐의로 가수 정준영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확인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가수 정준영은 승리와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 등에 불법으로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 수는 10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임수정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