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김제동-한지민, 북한 어린이 위한 ‘옥수수 1만톤 보내기’ 모금 참여
JTS에서 진행되는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 보내기’ 캠페인
JTS에서 진행되는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 보내기’ 캠페인ⓒJTS 제공

국제구호단체 (사)한국제이티에스(JTS)가 어린이날을 맞이해 진행하는 제 3세계 어린이를 위한 캠페인과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 보내기’ 캠페인에 배우 한지민, 방송작가 노희경, 방송인 김제동이 동참했다.

11일 JTS에 따르면 이들은 옥수수 1만톤 보내기 캠페인 소식을 듣고 곧바로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보내기 모금에 동참할 수 있어 고맙다’며 성금을 보냈다. 김제동, 한지민, 노희경이 낸 성금은 1만톤 중 4.5%인 450톤을 구입할 수 있는 금액이다.

이외에도 평화재단 통일의병과 향일암(전라남도 여수) 그리고 정토회 등 1만2천여명이 참여했다. JTS는 9일까지 1만톤 모금의 50%인 5천톤을 구입할 수 있는 액수가 모금됐다고 밝혔다.

JTS는 지난 5월 3일 유엔 세계식량계획(WFP)과 유엔식량농업기구(FAO)가 공동조사한 보고서를 인용해 “북한 인구의 40%인 1천 10만명이 식량 부족에 처해 있고, 136만톤의 외부 식량 지원이 필요하다고 한다. 인간은 누구나 행복하게 살 권리가 있다. 지금 배고픈 북한 아이들을 돕는 것이 인간의 도리”라고 밝혔다.

JTS는 지난 5월12일 부처님오신날을 시작으로 6월30일까지 50일간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 보내기’ 특별모금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 캠페인은 JTS 홈페이지와 거리 모금을 통해 진행 중이다.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 보내기’ 특별 모금 캠페인 페이지에 접속하면 바로 참여할 수 있다.

김제동과 한지민
김제동과 한지민ⓒKBS/민중의소리 DB

김한수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