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tvN ‘작업실’, 남태현-장재인 데이트 장면 편집 없이 방영
남태현 장재인 데이트 장면 내보내는 tvN 작업실
남태현 장재인 데이트 장면 내보내는 tvN 작업실ⓒtvN

영 좋지 않게 헤어진 연인의 데이트를 보고 있는 시청자는 어떤 생각이 들까. 또, 당사자들은?

13일 방영된 tvN ‘작업실’에는 남태현과 장재인의 데이트 장면이 방영됐다. 커피를 마시며 서로 “알수록 좋다”, “나도 되게 좋다. 옷도 잘 입고”라며 애정을 표현했다. 또 서로가 가진 고충도 털어놓으며 공감하는 모습을 담아냈다.

문제는 두 사람이 이미 헤어진 것이 널리 알려진 데다, 아름다운 이별과는 거리가 멀기 때문이다. 두 사람이 연인 관계가 된 것은 ‘작업실’ 촬영 도중이었으며 방영 전 알려졌다. 하지만 채 방송이 끝나기도 전에 남태현이 일반인에게 보낸 문자메시지가 폭로되면서 ‘양다리’ 중인 정황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결별했다.

‘작업실’ 제작진은 이런 상황이 벌어지자 남태현의 분량을 최대한 편집하겠다고 밝혔다. 남태현은 “장재인과 다른 여성분께 진심 어린 사과를 드린다”라며 “나의 불찰로 발생한 피해에 책임을 지겠다”라고 사과했다.

이동현 기자

가요/방송 분야를 담당하는 연예팀 기자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