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선우선, 액션 배우 이수민과 결혼 “나이 차이 실감 안나”
배우 선우선과 무술감독 겸 배우 이수민이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뉴힐탑호텔에서 열리는 결혼식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7.14
배우 선우선과 무술감독 겸 배우 이수민이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뉴힐탑호텔에서 열리는 결혼식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7.14ⓒ뉴스1

배우 선우선(44, 본명 정유진)이 무술감독 겸 스턴트맨 이수민(33)과 결혼식을 올렸다.

14일 오후 서울 강남 모처에서 두 사람의 결혼식이 열렸다. 기자회견을 연 두 사람은 함박웃음을 지으며 결혼의 기쁨을 전했다.

선우선은 “늦게 결혼하는 만큼 예쁘게 잘 사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밝혔다. 이수민은 “아직까진 실감이 잘 안 난다. 식장에 서 봐야 알 것 같다. 열심히 잘 살겠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영화로 처음 만났다. 이수민은 “영화 때문에 액션 스쿨에서 트레이닝하며 처음 만났다”라고 말했다. 선우선은 “남편의 눈빛이 참 좋았다. 잘 통할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라고 답했다.

나이 차이에 관해 선우선은 “그만큼 날 줄 모르고 만났다. 처음 본 느낌이 좋았고 기운에 이끌려 친해졌다. 나이 차이는 소통이 잘 된다면 중요한 것 같지 않다”라는 의견을 밝혔다. 이수민도 “그렇게 나이 차이가 날 줄 몰랐다. 3살 정도 날 줄 알았다. 나이 차이가 느껴지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선우선은 향후 활동 계획에 “각자의 길에서 최선을 다해 살겠다”라고 답변했다. 이수민은 “결혼이라는 게 서로만 좋은 거로 생각했는데, 막상 이 자리에 와 보니 우리 둘만 결혼하는 게 아니더라”라며 “가족, 친구, 고양이 10마리까지 내가 사랑해야 할 의무가 있더라”라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선우선은 2003년 영화 ‘조폭마누라’로 데뷔했다. ‘거북이 달린다’로 일약 스타 배우에 올랐다. 이수민은 정두홍이 대표인 서울 액션스쿨 소속 배우다. ‘마약왕’, ‘강철비’, ‘범죄도시’ 등의 액션 영화에 참여했다.

이동현 기자

가요/방송 분야를 담당하는 연예팀 기자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