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날씨] 23일 경기·충청·남부지역 빗방울...낮 최고기온 34도, 일부 열대야
서울 최고기온이 34도 전국적으로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 세종로 광화문광장 주변에서 시민이 우산을 들고 있다. (자료사진)
서울 최고기온이 34도 전국적으로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 세종로 광화문광장 주변에서 시민이 우산을 들고 있다. (자료사진)ⓒ김철수 기자

(중략) 향기조차 감추고/수수하게 살고 싶어

줄기마다 얼비치는/초록의 봉헌기도

매운 눈물은/안으로만 싸매 두고/스스로 깨어 사는/조용한 꽃

- 이해인 수녀, 파꽃

화요일인 23일 전국이 구름이 많고 일부 지역에서는 빗방울이 떨어지겠습니다. 또한 이날도 푹푹 찌는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날 오전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경기 24도, 대전 24도, 광주 24도, 여수 24도, 부산 24도, 울산 24도, 대구 25도, 안동 24도, 청주 25도, 강릉 27도, 춘천 24도, 울릉/독도 24도, 제주 24도를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후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경기 32도, 대전 33도, 광주 33도, 여수 31도, 부산 30도, 울산 33도, 대구 34도, 안동 32도, 청주 34도, 강릉 34도, 춘천 33도, 울릉/독도 29도, 제주 28도가 전망됩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평년보다 3도 가량 높은 34도까지 올라가겠으니, 건강 해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특히 폭염특보가 발효된 중부지방과 남부내륙은 이날까지 낮 기온이 33도 이상까지 오르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내륙도 31도 이상으로 기온이 오르면서 덥겠습니다.

아울러 동해안과 남부지방에는 열대야도 있을 것으로 보이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이날 경기남부, 충청내륙, 남부내륙에 5~40mm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일부지역에는 안개도 낄 것으로 보입니다.

이날 서해안과 남해안, 일부 내륙에는 해상에서 만들어진 해무가 유입되면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특히 안개가 짙게 끼는 서해안과 남해안, 도서지역에는 이날 산발적으로 이슬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또 서해상과 남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이날 지역에 따라, 미세먼지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장윤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