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종합] 앤디X유선호 바쁜 아이돌을 위한 힐링 카페 ‘아이돌다방’
가수 앤디와 유선호(왼쪽)가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에서 열린 라이프타임 채널의 신규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3
가수 앤디와 유선호(왼쪽)가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에서 열린 라이프타임 채널의 신규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3ⓒ뉴스1

‘아이돌 조상’ 앤디와 ‘아기 아이돌’ 유선호가 뭉쳐 바쁜 아이돌들을 위한 힐링 카페를 오픈한다.

13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서 라이프타임 채널과 올레tv 모바일이 주관하는 새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그룹 신화의 앤디와 유선호가 참석해 공동 인터뷰에 임했다.

앤디와 유선호가 ‘아이돌 다방’을 운영하는 바리스타로 분해 현직 아이돌들의 다양한 고민과 사연을 듣는 방송이다. 그 회 게스트에 맞게 참신한 이름의 음료를 준비하고, 바쁜 하루를 보낸 아이돌에게 잠시 쉬었다 갈 수 있는 ‘힐링’을 선사한다.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앤디는 “저도 선호도 낯을 가리는 편이라 조용했다. 제가 먼저 다가가서 ‘나도 선호다, 본명이 이선호다’라며 ‘투선호’라는 말로 어필했다”라며 “저한테 형이라고 불러달라고 했다. 혹시 삼촌이라 부를까봐…”라고 말하며 웃었다.

유선호는 “너무나도 대선배님이라 걱정 했는데 (앤디) 형이 먼저 다가와서 ‘너도 선호니’ 라고 말씀해주신 게 기억에 남는다”라고 말했다.

이번 프로그램으로 MC에 첫 도전하는 유선호는 “대본을 달달 외울 정도로 많이 봤다. 특히 게스트분들에 대한 공부도 열심히 했다. 팬의 입장에서 열심히 공부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어딜 가든 막내다 보니 어떻게 말을 붙여야 할지에 대한 걱정은 있다. 그러나 다들 먼저 재미있게 말 붙여주셔서 긴장을 풀었다”라고 답했다.

두 MC는 20살이 넘는 나이 차에도 불구하고 케미가 좋다고 밝혔다. 앤디는 “선호 군의 나이를 알고 놀랐지만, 나이에 비해 성숙하고 차분하더라”라며 “첫 MC에 도전하는데도 불구하고 센스있게 질문도 물어보기도 하고 의외로 애교도 많다”라고 칭찬했다.

이에 유선호는 방송에서 보일 예정인 ‘내거해 송’을 현장에서 직접 선보이기도 했다. 이어 “처음 도전한 MC라 부족한 부분도 많은데, (앤디) 형이 그 부족한 부분을 잘 채워주신다. 형 아니었으면 굉장히 힘들었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가수 앤디(본명 이선호)와 유선호(오른쪽)가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에서 열린 라이프타임 채널의 신규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3
가수 앤디(본명 이선호)와 유선호(오른쪽)가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에서 열린 라이프타임 채널의 신규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3ⓒ뉴스1

‘아이돌 다방’을 찾는 게스트는 펜타곤, JBJ95, 오마이걸 등 현직 아이돌이다. 첫 번째 게스트 펜타곤에 이어 디원스, 김동한, JBJ95가 녹화를 마쳤으며 이후 오마이걸 등 다양한 아이돌 게스트가 ‘아이돌 다방’을 찾는다.

유선호는 “‘프로듀스101’ 시즌 2 동창들과 펜타곤 선배님, 오마이걸 선배님을 만났는데 다들 너무 재밌더라. 제가 에너지를 굉장히 많이 받았다”라며 “연습하면서 힘든 부분도 있는데 선배님들과 함께 하며 에너지를 충전한 기분이었다”라고 촬영 소감을 밝혔다.

방송은 시청자들의 사연을 받거나, 미션이 주어지고 벌칙을 받기도 하는 등 다양하고 자유로운 구성으로 진행된다. 또 방송 10분 전 ’10분 전 라이브’를 통해 아이돌의 생생한 촬영기를 볼 수 있다.

‘아이돌 다방’을 ‘아이돌이 편하게 찾을 수 있는 곳’이 되길 바란다고 밝힌 앤디는 “연습 생활, 숙소 이야기, 활동 중 힘든 점, 대표님에게 하고 싶었던 말 등 다른 방송에서 말할 수 없었던 이야기를 자유롭게 할 수 있다. 저도 선배로서 조언도 해주고 공감하는 등 편하게 대화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자 차별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름이 ‘아이돌 다방’이니만큼 집에서 음료 제조법을 많이 공부해서 간다”라며 “선호 씨가 신세대 답게 에이드나 버블티 등 새로운 음료를 많이 준비한다”라고 칭찬했다.

유선호 역시 “출연했던 분들이 항상 하는 말씀이 ‘촬영이 아니라 우리끼리 수다 떠는 느낌이었다’이다. 또 친구들끼리 다방에 와서 편하게 이야기하는 느낌도 강하다”라며 “편하고 즐거운 방송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앤디는 “첫 방송이 나가면 아이돌에 대해 몰랐던 부분을 많이 알게 될 것”이라고 말하며 “아이돌들이 나와서 편안하게 하고 싶은 이야기를 나누고, 저희가 준비한 음료로 시원하게 올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방송은 올레 tv 모바일에서 14일 오후 6시 선공개된다. 이후 올레 tv 모바일에서 매주 수, 일요일 오후 6시에, 라이프타임 채널에서 매주 일요일 밤 11시 40분 방송된다.

허지영 수습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