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같이 펀딩’ 노홍철 “무한도전 이후 김태호 PD와 재회, 익숙한 느낌”
방송인 노홍철, 김태호 PD(오른쪽)가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예능 프로그램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4
방송인 노홍철, 김태호 PD(오른쪽)가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예능 프로그램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8.14ⓒ뉴스1

MBC 예능 ‘무한도전’으로 함께 했던 노홍철과 김태호 PD가 MBC 새 일요 예능 ‘같이 펀딩’으로 재회했다.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일요 예능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서 노홍철은 김태호 PD와의 재회 소감을 “익숙하다”라고 밝혔다.

노홍철은 “김태호 PD님과는 일상에서도 연락을 많이 하고 지낸다. 일적인 것도 공유하고 여행이면 여행 기호면 기호 등 관심사를 얘기하는 친한 형 동생 사이다”라며 “오랜만이라는 느낌 보다도 끈이 이어졌다는 생각이다. 태호 형이 잠깐 충전하러 갔을 때도 제가 방송을 쉴 때도 인연이 이어졌다”라고 말했다.

또 “둘이 비공개로 하던 이야기를 공개로 전환한 느낌이다. 감회가 새롭다, 묘하다 이런 느낌이 아니라 그냥 늘 같이 놀던 친한 동료 형과 공개적으로 재미있게 다시 노는 느낌이다”라고 덧붙였다.

‘같이 펀딩’은 혼자서는 실현하기 어려운 다양한 분야의 가치있는 아이디어를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이 확인하고, 크라우드 펀딩으로 시청자와 함께 실현하는 프로그램이다.

노홍철은 이전부터 개인이 진행하던 ‘노홍철 특별전’ 소모임을 활용해 공감과 위로, 다양한 메시지가 담긴 시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18일 저녁 6시 30분 첫 방송 한다.

허지영 수습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