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고교급식왕’ 예산고서 결승 대결… “리틀 백종원만 600명?”
고교급식왕 마지막편 프리뷰
고교급식왕 마지막편 프리뷰ⓒtvN

17일 방송하는 tvN '고교급식왕'의 최종 결승전은 급식 맛집으로 소문난 충남 예산고등학교에서 펼쳐진다. 예산고는 현재 백종원이 이사장을 맡고 있는 학교다.
 
이날 방송에서는 ‘밥벤져스’ 팀과 ‘급슐랭 3스타’ 팀이 최종 우승자를 가리기 위한 마지막 급식 대결을 준비한다.

점심시간 전, MC 백종원과 문세윤은 고등셰프들이 만든 급식을 직접 홍보하기 위해 시식용 음식을 들고 학생들을 찾아간다. 예산고 학생들은 예상치 못한 반응을 보이며 두 사람을 당황케 한다. 학생들은 학교 이사장인 백종원을 향해 “연봉은 얼마예요?”라고 질문하는가 하면 “연봉 30억 아니냐”라고 추측하며 웃음을 유발한다.
 
또한 재학생들은 이사장 백종원을 능가하는 까다로운 입맛을 보인다. 이들은 백종원 앞에서도 냉정하게 맛 평가를 한다. 문세윤은 “듣던 대로 (백종원과) 많이 닮은 거 같다”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고교급식왕'은 고등셰프들이 펼치는 신개념 급식 메뉴 대항전으로, 5개월간의 급식대항전을 끝으로 마지막 결승전을 앞두고 있다. 17일 오후 10시 40분 tvN에서 방송된다.

이동현 기자

가요/방송 분야를 담당하는 연예팀 기자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