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장성규 “동영상 채널 수익 한 달 20억 원, 그중 내 몫은 400만 원”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한 장성규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한 장성규ⓒMBC

방송인 장성규가 동영상 공유 사이트를 통한 수입을 과감히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장성규는 자신이 출연하는 동영상 채널 수입을 공개하고 근황을 전했다.

장성규가 출연하는 동영상 채널에는 최근 1천만 뷰를 기록한 영상이 등장했다. 출연자 유병재가 이를 언급하자 장성규는 “감사 인사를 전하러 나왔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양세형이 “그 정도로 잘 되면, 개인 채널이었으면 하는 생각 들지 않느냐”라고 물었고, 장성규는 “솔직히 안 든다. 그걸로 인해 다른 일이 많이 생겼다. 여기까지 욕심내고 싶지 않다”라고 답했다.

수입을 묻는 말에 장성규는 “처음에는 40만 원으로 시작했다. 지금은 회당 100만 원을 받는다. (채널 수익은) 한 달에 20억 원이 넘는다고 하더라. 20억 중 저는 400만 원을 받는다”라고 답변했다.

답변 직후 장성규는 “생각해보니 열 받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는 하동균도 출연해 제주도 공연하는 모습을 내보냈다.

이동현 기자

가요/방송 분야를 담당하는 연예팀 기자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