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성남시, 12세 이하 의료비 100만원 넘는 비용 지원
성남시청<br
성남시청ⓒ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는 올해 말까지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 집중 홍보 기간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시가 시행 중인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는 만 12세 이하의 아동의 연간 의료비가 100만원을 넘으면 그 초과분의 비급여를 성남시가 지급하는 제도다.

지난 7월 1일 시행됐지만 4개월이 지난 현재 수혜자가 없는 상태다. 시는 자칫 제도를 몰라 수혜 대상에서 누락되는 일이 없게 하기 위해 홍보 기간 석 달간 종합병원 5곳, 유치원 47곳 등에 직접 나서서 홍보전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제도의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사업 시행일(7월1일) 이후의 최종 진료일 다음 날부터 1년 이내에 성남시청 5층 공공의료정책과를 방문해 신청서를 내면 된다.

대상자는 성남시에 2년 이상 거주한 만 12세 이하 아동이며 가구 기준중위소득이 50% 이하인 대상자는 의료비 100만원 초과분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준중위소득 50% 초과인 대상자는 의료비 100만원 초과분의 90%를 지원해 나머지 10%는 본인 부담이다.

의료비 초과액이 5000만원 이상인 경우는 아동의료비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급 여부와 지급액 규모를 결정한다.

김백겸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