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유퀴즈온더블럭’ 이효리, 이상순에게 전화 건 유재석에게 ‘경고’ 날린 사연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갈무리.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갈무리.ⓒtvN

이상순과 유재석의 통화에 이효리가 경고를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유재석과 조세호가 2019년 마지막 방송을 맞아 제주도에서 다양한 자기들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점심을 먹다 생각이 났다며 이상순에게 전화를 걸었다. 유재석이 이상순에게 “뭐해”라고 묻자, 핸드폰에서는 난데없이 이효리의 목소리가 들렸다.

“뭐하긴 뭐해”라고 소리를 지른 이효리 때문에 깜짝 놀란 유재석은 “왜 자꾸 스피커폰으로 받냐”라고 당황했다. 이상순은 “형 놀리면 반응이 재밌다”라며 웃었고, 이효리는 “우리는 무조건 스피커폰이다”라며 유쾌하게 답했다.

이에 유재석이 “마지막 촬영을 제주도로 왔는데, 내가 제주도에 아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연락했다”라고 말했다. 그때 또다시 끼어든 이효리가 “내 남편 물들이지 마”라고 경고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효리-이상순 부부는 지난 2013년 결혼 후 제주도에 거주하고 있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