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성남시, '대단지 형성부터 현재까지' 기록물 기획전시
'나의 성남, 기록으로 미래를 열다'
'나의 성남, 기록으로 미래를 열다'ⓒ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는 오는 16일부터 시청 1층 로비에서 '나의 성남, 기록으로 미래를 열다' 기록물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전시물은 광주 대단지 형성, 신도시 건설, 기업도시 발전, 각종 공공기관 설립과 이전 등 시 형성에서부터 현재에 이르는 발전 과정을 볼 수 있는 공문서, 사진, 동영상 등의 공공기록으로 문서 70여건, 사진 30여장, 동영상 3편 등 총 100점 이상의 기록물이 전시된다.

이 같은 자료는 성남시 기록관, 국가기록원, 대통령기록관, 경기도청 등에서 수집한 것이다.

전시기간은 오는 16일부터 내년 1월 4일까지이며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이 성남의 발자취를 따라가며 되새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라며 성남의 지방기록문화를 형성해 가는 발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백겸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