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놀면 뭐하니?’ 싹쓰리 비 “아내 김태희, ‘깡’ 패러디인줄 모르고 광고 찍어”
MBC ‘놀면 뭐하니?’ 방송 갈무리.
MBC ‘놀면 뭐하니?’ 방송 갈무리.ⓒMBC

혼성 그룹 싹쓰리의 멤버 비룡(비)가 배우자 김태희의 ‘깡’ 패러디 광고를 언급했다.

지난 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프로젝트 혼성 그룹 싹쓰리의 음악 방송 데뷔 무대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이날 린다G(이효리)는 “최근 태희 씨가 CF를 찍었다”라며 비룡의 배우자인 배우 김태희를 언급했다. 이에 비룡은 “내 ‘깡’ 뮤직비디오를 패러디했더라. 법적 절차를 밟아야 하나 고민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유두래곤(유재석)과 린다G는 웃으며 “와이프를 법적 조치 한다는 거냐”라고 농담했다. 비룡은 “와이프를 법적 조치 한다는 게 아니다. 이러면 기사가 잘못 나갈 수 있다. 부탁한다”라고 당황했다.

이어 비룡은 “‘깡’ 패러디를 하면서도 우리 아내는 바보같이 눈치도 못 채고 촬영했다”라고 털어놨다. 그러자 유재석은 짓궂은 표정으로 “아내보고 ‘바보같이’라고 말한거냐”라고 몰아갔다.

이에 비룡은 무릎을 꿇고 “제발 그러지 말라. 나 너무 힘들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