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선미 “신곡 ‘꼬리’ 유노윤호가 커버해줬으면”
싱글 앨범 '꼬리'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 참석한 선미. 2021.2.23.
싱글 앨범 '꼬리'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 참석한 선미. 2021.2.23.ⓒ어비스컴퍼니

가수 선미가 “유노윤호 선배님이 ‘꼬리’를 커버해줬으면 좋겠다”라는 바람을 밝혔다.

선미는 23일 오후 새 디지털 싱글 앨범 ‘꼬리 (TAIL)’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타이틀곡 ‘꼬리 (TAIL)’는 섬세하고 민첩한 고양이의 특성을 당당한 여성의 사랑에 빗대어 풀어낸 곡이다.

선미는 “소위 예민미가 폭발하는 ‘빌런’과 ‘캣 우먼’의 모습이다. 사람들이 갖고 있는 원초적인 본능을 미친듯이 가감없이 표현하면서 사랑을 하자는 메시지를 담았다”라고 곡을 소개했다.

이날 롤모델이 있냐는 질문에 선미는 “제 인생의 롤모델이 유노윤호 선배님이다. 정말 존경한다”라며 “열정이 넘치고, 또 너무 겸손하시고, 순수하시다. 정말 본받고 싶고, 나도 저렇게 멋진 어른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노윤호 선배님이 ‘꼬리’를 커버해준다면 너무 영광일 것 같다”라고 희망했다.

선미의 새 싱글 앨범 ‘꼬리’는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