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기 장애예술인 지원위원회 출범, 장애예술인 활동 지원한다

위원장에 방귀희 위원(한국장애예술인협회장) 선임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1일 서울 종로구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에서 열린 장애예술인 문화예술활동 지원위원회 위원 위촉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문화체육관광부

장애예술인의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할 위원회가 출범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제1기 장애예술인 문화예술 활동 지원위원회(이하 장애예술인 지원위원회)를 출범했다고 21일 밝혔다.

'장애예술인 문화예술 활동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출범한 '제1기 장애예술인 지원위원회'는 민간 위촉위원 13명과 윤성천 문체부 예술정책관, 안중원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이사장 당연직 위원 2명 등 총 15명으로 구성됐다.

임기는 오는 2024년 7월 20일까지 3년으로 비상임이다.

위촉된 위원은 ▲ 배은주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연합회 상임대표, ▲ 이상재 나사렛대학교 음악대학 교수, ▲ 방귀희 한국장애인협회 회장, ▲ 오순이 단국대 예술대학 미술학부 교수, ▲ 김지수 극단 애인 대표, ▲ 고아라 발레 무용가, ▲ 홍서윤 한국관광장애인대표, ▲ 전지영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교수, ▲ 최경숙 한국장애인개발원 원장, ▲ 조향연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 이성규 서울시립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 김용직 법무법인 케이시엘(KCL) 대표변호사, ▲ 강동욱 국립한국재활복지대학교 재활복지학과 교수 등 음악·문학·미술·연극·무용 등 다양한 분야의 장애예술인과 장애예술 관련 정책 전문가들이다.

앞으로 위원들은 장애예술인의 문화예술 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한 기본계획 수립, 전시·공연 등 창작 지원, 일자리 지원, 문화시설 접근성 제고 등 장애예술인 문화예술 활동 지원에 관한 주요 사항을 심의한다.

장애예술인 지원위원회는 지난 21일 제1차 회의를 열고 방귀희 위원을 제1대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방 위원장은 사단법인 한국장애예술인협회장으로서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 상임대표, 경희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겸임교수 등을 역임했다.

문체부는 "원위원회의 활동을 통해 장애예술인의 문화예술활동을 지원하는 정책을 체계적으로 마련하고 장애예술인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과제를 실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