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스타크래프트’ 대결에서 인간이 인공지능 이겼다
31일 오후 서울 세종대학교에서 열린 '인간 대 인공지능' 스타크래프트 대회에서 프로게이머 송병구(세계1위)가 세종대 AI 'MJ봇'과 대결하고 있다.
31일 오후 서울 세종대학교에서 열린 '인간 대 인공지능' 스타크래프트 대회에서 프로게이머 송병구(세계1위)가 세종대 AI 'MJ봇'과 대결하고 있다.ⓒ뉴시스

인간과 인공지능의 스타크래프트 대결에서 인간대표로 나선 프로게이머 송병구 선수가 완승을 거뒀다.

31일 오후 서울 광진구 세종대 학생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인간 vs 인공지능 스타크래프트 대결에는 전세계 AI 스타크래프트 1위인 ZZZK봇(호주), 2위 TSCMOO(노르웨이), MJ봇(세종대 개발), 페이스북이 참여해 만든 Cherrypi(체리파이)가 참가했다.

전세계 스타크래프트대회에서 우승한 세계 1위 송병구 선수는 이날 대결에서 ZZZK봇, TSCMOO, MJ봇 그리고 체리파이를 각각 격파했다.

체리파이의 경우 6기의 저그 유닛 '저글링'을 이용하는 등 초반 공격에 나섰다. 이에 송병구 선수는 단 한 기의 프로토스 유닛 '질럿'으로 화려한 컨트롤을 선보였고, 질럿과 프로브는 저글링을 모두 잡아내며 승리했다. 관계자들은 송병구 선수와의 가장 큰 차이를 초반 운영 능력으로 봤다.

송병구 선수의 완벽한 승리였지만 AI의 경기력도 수준급이었다는 게 관계자들의 평가다. 실제로 이날 대학생 참가자인 이승현.최철순 학생과 AI의 대결에서는 MJ봇, ZZZK, TSCMO, 체리파이 등 AI가 학생들을 상대로 5경기에서 승리했다. 결과는 5승1패로 AI의 승리로 끝났다.

한편, 구글 딥마인드 측이 스타크래프트2 개발사인 미국 블리자드로부터 프로그램 개발정보(API)를 제공받아 ‘스타크래프트2용 알파고’를 개발 중이라고 알려진 바 있어 기대를 낳고 있다. 이에 지난해 알파고와 이세돌 9단이 대국을 펼쳤던 것처럼 스타크래프트 대결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