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날씨] 14일 밤부터 태풍 ‘크로사’ 영향 일부 지역 많은 비...폭염은 계속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그늘쉼터가 접힌 상태로 단단히 묶여 있다. (자료사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그늘쉼터가 접힌 상태로 단단히 묶여 있다. (자료사진)ⓒ김슬찬 기자

수요일인 14일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영향으로 만들어진 구름대로 인해 전국이 구름이 많다가 밤부터 비가 많은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이날 오전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경기 26도, 대전 26도, 광주 26도, 여수 26도, 부산 27도, 울산 26도, 대구 26도, 안동 25도, 청주 26도, 강릉 25도, 춘천 25도, 울릉/독도 26도, 제주 27도를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후 최고기온은 서울 35도, 경기 35도, 대전 35도, 광주 34도, 여수 34도, 부산 32도, 울산 32도, 대구 32도, 안동 33도, 청주 35도, 강릉 30도, 춘천 35도, 울릉/독도 29도, 제주 32도가 전망됩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35도로 무덥겠습니다. 폭염특보가 밢효 중인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고 밤에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아 불쾌지수가 높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다만, 이날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낮 기온이 30도 이하로 내려가 비교적 선선하겠습니다.

또한 저녁 6시 이후부터 다음날인 15일까지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고, 일부 지역에서는 대기불안정으로 소나기도 내리겠습니다.

이날 태풍의 영향을 받은 구름대로 인해 강원영동, 경북북부 동해안의 경우 50~15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많이 내리는 지역은 최소 250mm 이상의 비가 오겠습니다. 또한 경상도, 강원영서 지역은 20~6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경북남부 동해안의 경우 10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습니다.

특히 이날 비가 내리는 곳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국지적으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시 바랍니다.

아울러 대기불안정이 발생해 중부내륙과 전라도에는 5~70mm의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이날 아침 해안과 일부 내륙에서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한편, 태풍 크로사는 이날 15시경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24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하며 한반도를 비켜갈 것으로 보입니다.

장윤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