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서장훈, 모교 저소득층 학생 장학금으로 1억 5천만 원 기부
방송인 서장훈(자료사진)
방송인 서장훈(자료사진)ⓒ양지웅 기자

방송인 서장훈이 모교인 연세대학교의 저소득층 학생을 위한 장학금으로 써달라며 1억 5천만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10일 “서장훈이 모교 브랜드 광고모델료로 받은 1억 5천만 원을 형편이 어려운 모교 학생들을 위해 기부했다”라고 밝혔다.

서장훈 측에 따르면 연대 농구선수 시절 연세유업 모델로 활동한 인연으로 적은 모델료로 광고 모델을 수락했으나 모교 브랜드 광고료를 받는 게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했다는 전언이다.

서장훈은 2013년 은퇴 직후 연봉으로 연세대 저소득층 학생을 위해 기부했다. 2017년 사랑의 열매에 1억 원을 기부해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 되기도 했다.

이동현 기자

가요/방송 분야를 담당하는 연예팀 기자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