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홍준표 “조국 게이트, 제2의 최순실 사건 가능성 크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홍준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조국 사건 전개 과정을 보니 제2의 최순실 사건이 될 가능성이 커 보인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단순한 조국 게이트가 아니라 이건 청와대, 법무부, 법원조차 연관된 ‘문재인 정권 게이트’로 번지는 것”이라고 단언했다.

그는 “그래 조금만 참자”며 “지금은 그렇게 니들 마음대로 할 수 있을지 모르나 2년 후 보자”고 엄포했다.

이어 “지금은 모든 의혹을 은폐하더라도 2년 후면 반드시 밝혀진다”며 “니들이 박근혜 수사할 때처럼 똑같이 당할 것”이라고 으름장을 놓았다.

홍 전 대표는 “조국 사건을 시발(始發)로 문 정권은 무너진다”고 힐난했다.

그는 전날에도 페이스북에 “자기 상관의 비리를 수사한 경험이 있는 나로서는 지금 윤석열 검찰총장이 얼마나 곤혹스러운지 잘 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홍 전 대표는 “그대들이 살아있는 권력도 처단한다면 검찰의 기개는 국민들이 알아준다”고 전제한 뒤 “그대들에게 대한민국 검찰의 명예가 걸렸다. 비굴하게 살지 말자”고 당부하기도 했다.

김도희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