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취업 위한 투자, 저는 못해요” 좌절한 대학생 위한 김수미의 뜻밖의 투척
17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17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제공 = MBN '최고의 한방' 캡쳐

김수미가 대학 등록금을 벌기 위해 하루에 아르바이트를 3개씩 하고 있다는 한 대학생에게 1년치 학비를 투척해 공부할 시간을 선물했다.

17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날 네 사람이 장학금을 전달한 주인공은 어려운 가정환경으로 인해 고된 아르바이트를 이어가고 있는 서강대 신문방송학과 3학년 재학생 이나금 학생이다. 이나금 학생은 현재 취업 준비 대신 학업과 커피숍 알바, 교내 근로 등을 병행하고 있다. 비싼 등록금을 감당할 수 없어 학자금 대출만 1700만 원도 받은 상황이었다.

이나금 학생은 '가장 힘든 일이 뭐냐'는 질문에 "다른 친구들은 취업을 위해 자신에게 투자를 하고 있는데 저는 그렇게 하지 못하니까"라고 말했다. 이에 김수미는 "나도 옛날에 서강대에 합격했었다. 그런데 등록금 26만원이 없어서 대학을 못 갔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수미는 "학자금 대출로 빚이 조금 있다고 들었는데 우리가 식당에서 아르바이트도 하고 그래서 돈을 조금 마련했다"라며 등록금 800만원 가량의 금액이 든 봉투를 내빌었다.

이나금 학생은 믿기지 않는다는 듯한 표정을 지었고, 김수미는 "이걸로 등록금 내고 빚은 갚으면서 학교에 다니라"고 격려했다.

이에 앞서 10일 이 프로그램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 게스트 솔비가 대학생의 학자금 대출지원금을 마련하기 위해 이탈리아 레스토랑을 운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7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17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제공 = MBN '최고의 한방' 캡쳐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