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빅톤, 데뷔 3년만 단독 콘서트 ‘뉴 월드’ 개최
그룹 빅톤 첫 단독 콘서트 ‘뉴 월드(New World)’ 포스터
그룹 빅톤 첫 단독 콘서트 ‘뉴 월드(New World)’ 포스터ⓒ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VICTON)이 데뷔 3년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11일 소속사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 측은 “빅톤이 오는 2020년 1월 4~5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뉴 월드(New World)’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라고 전했다.

콘서트 ‘뉴 월드’는 이달 29일 일본 도쿄를 시작으로 12월 오사카, 방콕, 타이베이, 마닐라로 이어지는 빅톤의 첫 아시아 투어 공연의 피날레 공연이다.

빅톤은 최근 신곡 ‘그리운 밤’ 컴백 쇼케이스 등지에서 “곧 앨리스(팬클럽)에게 깜짝 놀랄만한 소식을 전하게 될 것”이라며 콘서트 개최 소식을 귀띔하기도 했다.

소속사 측은 “오랜 시간 팬과 멤버들, 모두가 염원해 온 이번 단독 콘서트 무대를 통해 2020년 1월, 빅톤의 더욱 밝은 한 해를 화려하게 열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빅톤은 ‘프로듀스X101’ 프로젝트 그룹 X1으로 데뷔한 한승우를 제외한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 6인 체제로 그룹을 재정비했다.

지난 4일 미니 5집 '노스텔지아(nostalgia)'로 1년 6개월 만에 컴백했으며, 타이틀곡 ‘그리운 밤’을 비롯해 수록곡이 100위권 내 차트인하는 등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