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마마무 “‘HIP’에서 처음 헤드셋 사용… 무대 부실 각오로 임했다”
그룹 마마무(MAMAMOO) 문별(왼쪽부터), 솔라, 휘인, 화사가 14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두 번째 정규앨범 ‘리얼리티 인 블랙(reality in BLA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11.14
그룹 마마무(MAMAMOO) 문별(왼쪽부터), 솔라, 휘인, 화사가 14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두 번째 정규앨범 ‘리얼리티 인 블랙(reality in BLA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11.14ⓒ뉴스1

마마무가 2번째 정규 앨범 타이틀곡 ‘HIP’의 무대에 대해 ‘역대급 안무’라고 강조하며 “무대를 부실 각오로 임했다”라고 밝혔다.

14일 마마무는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2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리얼리티 인 블랙)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수록곡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와 타이틀곡 ‘HIP’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솔라는 “이번 앨범은 3년 9개월 만에 나온 정규 앨범이다. 처음으로 핸드 마이크가 아닌 헤드셋 마이크를 썼다. 무대를 부실 각오로 하겠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타이틀곡 ‘HIP’은 리드미컬한 브라스와 스트링 사운드가 어우러진 댄스곡이다. 타인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는다는 당찬 메시지를 전하는 만큼 이전 마마무의 무대보다 훨씬 더 강렬하고 파워풀해졌다.

이와 관련 솔라는 “마마무 역사상 역대급 퍼포먼스다. 그냥 말로만 역대급이 아니라 연습하며 너무 힘들어 눈물이 고일 정도였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소속사 대표님께서 안무를 보시고선 ‘핸드 마이크로는 안 되겠다. 모든 걸 보여주려면 헤드셋을 사용해야겠다’라고 말씀하시더라. 처음에는 다들 한 번도 해보지 않은 시도라 걱정했는데 새롭고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어 좋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문별 역시 “앞서 보여줬던 마마무 말고 다른 마마무를 보여주자는 욕심도 있어서 도전하게 됐다. 힘들지만 재밌다”라고 만족감을 표했다.

마마무는 3년 6개월 만의 정규 앨범 ‘reality in BLACK’을 내고 컴백한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HIP’을 비롯해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 ‘Universe’, ‘열 밤(Ten Nights)’, ‘4x4ever’, ‘Better’, ‘Hello MaMa’, ‘심심해(ZzZz)’, ‘rEALITY’, ‘춤을 춰(High Tension)’, ‘I’ Your Fan’까지 총 11곡이 수록됐다.

14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에 발매된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