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일본 맥주, 10월 한국 수출액 ‘0’
일본 수입 맥주 자료사진
일본 수입 맥주 자료사진ⓒ뉴시스

지난달 일본 맥주의 한국 수출액이 '제로'(0)로 나타났다.

일본 재무성이 28일 발표한 10월 무역통계에 따르면 일본 맥주의 한국 수출액은 '제로'가 됐다고 NHK가 보도했다.

지난해 같은 달 수출액은 8억34만엔(28일 기준 약 86억원)이었다.

NHK에 따르면 한국은 일본 맥주의 주요 수출 파트너로 지난해 국가별 수출 실적은 '톱'이었다.

하지만 올해 9월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99.9% 대폭 격감했고, 이러한 수출액 감소는 제동이 걸리지 않을 전망이라고 NHK는 전했다.

NHK는 한국 내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이밖에도 인스턴트 라면의 한국 수출액도 '제로'가 됐다. 지난해 같은 달 수출액은 3천254만엔(약 3억5천만원)이었다.

청주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98.7% 줄었고, 소주도 91.6% 감소했다.

청량음료의 경우 지난해 같은 달보다 86.3% 줄었다. 하지만 올해 9월 '0'에서 195만엔으로 소폭 증가했다.

간장도 지난해 같은 달보다 86.3% 감소했으나 올해 9월보다는 다소 늘었다고 NHK는 전했다.

최명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