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강지영, 故 구하라를 향한 추모의 편지 “소중한 우리 언니, 다 기억할게”
없음
ⓒ강지영 인스타그램

여성 아이돌 그룹 '카라' 출신의 가수 강지영이 고(故) 구하라를 향한 추모의 글을 남겼다.

29일 강지영은 SNS에 "언니의 빙구 웃음도, 개구리 같던 작은 발과 너무나도 강하고 항상 따뜻하게 날 잡아주던 언니의 손, 건드리면 부러질 것만 같았던 순수하고 정 많고 여린 소중한 우리 언니의 모든 거 다 기억할게"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언니가 항상 내게 사랑한다고 말해줬던 것처럼 나도 앞으로도 많이 사랑한다고 말할 거야. 열심히 살아볼게"라며 "너무 미안하고 고맙고 사랑해"라고 적었다.

강지영은 "우리는 그냥 우리가 표현하고 싶은 거, 하고 싶은 거 하면서 사는 것"이라며, "자신이 무엇을 바라는지, 자신에게 가장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정확하게 알고, 삶으로써 그 소망에 100% 솔직하게 내 자신과 대면해보자"고 밝혔다.

그는 "제발 이제는 사랑으로 채워주세요. 표현해주세요. 아껴주세요. 자기 자신을 그리고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내가 그것을 실현하는 것이 아니라, 그것이 나를 인도하고 나를 통해 그 자신을 실현하는 것이라고 믿는다"고 적었다. 이어 "항상, 애씀 없는 행복이 함께하길..."이라고 덧붙였다.

강지영은 글과 함께 과거 카라 시절 구하라와 찍은 사진을 오렸다. 사진 속 두 사람은 연습실에 나란히 앉아 휴식을 취하며,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고 있었다.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