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현대백화점그룹, 순직·공상 경찰관 자녀 270명에게 장학금 전달
현대백화점그룹, 순직 공상 경찰관 자녀 지원 기금
현대백화점그룹, 순직 공상 경찰관 자녀 지원 기금ⓒ현대백화점그룹 제공

현대백화점그룹이 순직 경찰관 자녀(170명)와 공무 중 상해를 입은 공상 경찰관 자녀(100명) 270명에게 장학금 4억원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이날 서울시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장호진 현대백화점 사장(기획조정본부장)과 민갑룡 경찰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파랑새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매년 경찰청에서 추천한 순직 경찰관 자녀(미취학 아동, 초·중·고생, 대학생)를 대상으로 학비를 지원하는 파랑새 장학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장호진 현대백화점 사장은 “국민의 재산과 안전을 지키다 순직하거나 재해를 입으신 경찰관 여러분의 숭고한 봉사 정신을 기리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작은 정성이 순직 경찰관과 공상 경찰관 자녀들에게 자긍심과 자부심을 북돋아주고 학업 정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정헌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