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카카오, 내년 2월 ‘실시간 검색어 서비스’ 폐지...“본래의 목적과 다르게 활용된 실검”
카카오 실시간 검색어 서비스 폐지
카카오 실시간 검색어 서비스 폐지ⓒ카카오

카카오가 포털 사이트 ‘다음’에서 서비스 중인 실시간 이슈 검색어 서비스를 내년 2월 폐지한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카카오는 지난 10월 25일 카카오톡에서 보이는 # 탭 실시간검색 서비스를 중단한 데 이어 다음에서도 실시간검색을 없애기로 했다.

실시간 검색어는 재난이나 속보 등 국민들이 빠르게 알아야 할 필요가 있는 이슈를 공유하고, 다른 이용자들의 관심과 사회 현상 등을 자연스럽게 보여주고자 하는 서비스였다.

카카오는 최근 실시간 이슈 검색어가 본래의 목적에서 벗어나 그 순기능을 잃어가고 있다고 판단했다.

카카오 여민수-조수용 공동대표는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이용자들의 자연스러운 관심과 사회에서 발생하는 현상의 결과를 보여주는 곳이어야 한다. 그러나 최근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결과의 반영이 아닌 현상의 시작점이 돼버렸다”며 “본래의 목적과 다르게 활용되는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카카오의 철학과 맞지 않기에 이를 종료하고, 본연의 취지와 순기능을 살릴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카카오는 다음과 카카오톡 #탭에서 제공하고 있는 인물에 대한 관련 검색어 서비스를 폐지하고 서제스트 기능을 개편한다고 밝혔다.

카카오는 관련 검색어와 서제스트 기능이 인물과 결합하면서 개인의 인격 및 사생활 침해, 명예 훼손 등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고 판단했다.

이는 지난 10월 연예 뉴스 댓글 잠정 폐지에 이은 뉴스 및 검색 서비스 개편 계획의 일환이다.

이번 개편으로 다음과 카카오톡에서 인물을 검색했을 때 관련 검색어는 더이상 나타나지 않는다. 서제스트에는 대상 인물의 공식 프로필이나 정보성 키워드만 나타나며 다음이 보유한 데이터베이스에 등재된 인물이 대상이 된다.

데이터베이스는 지속해서 업데이트되며 데이터베이스에 등재돼 있지 않은 인물에 대한 관련 검색어가 발생하면 다음 고객센터를 통해 삭제를 신청할 수 있다.

홍민철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