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수원페이’ 18~28일 사이 충전하면 인센티브가 10%
수원페이 안내
수원페이 안내ⓒ사진 = 수원시

수원시가 설 명절을 맞아 한시적으로 지역 화폐 '수원페이'의 인센티브 지급 비율을 높인다.

17일 수원시는 "설 명절을 맞아 18일부터 28일까지 수원페이에 현금을 충전하면 충전금액의 10%를 인센티브로 지급한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기존에 수원페이 사용자에게 6%의 인센티브를 지급했다. 이번에는 이에 더해 특별 인센티브 4%를 추가로 준다. 예를 들면, 평소에 10만 원을 수원페이 계좌에 입금했을 때 포인트 10만 6000원이 충전됐다면, 18~28일에 입금하면 11만 원이 충전되는 것이다.

다만, 법인과 단체에는 이번 설 명절 인센티브가 지급되지 않는다.

지난해 4월 출시된 수원페이는 충전식 선불카드형 지역 화폐다. 본인 명의 예금계좌가 있는 만 14세 이상 시민 누구나 수원페이를 신청할 수 있다. 수원페이 사용금액의 30%는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스마트폰에 '경기지역화폐'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무료카드 신청하기'를 누르고, 수원시를 선택해 수원페이 카드를 신청하면 된다. 스마트폰 사용이 어려운 시민은 관내 농협(21개소), 기업은행(12개소)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수원페이는 신용카드 단말기가 있는 관내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장(슈퍼마켓·편의점·음식점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반면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사행업소, 온라인쇼핑몰, 연 매출 10억 원 초과 사업장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가맹점들은 손님이 수원페이로 결제하면 신용카드보다 0.3%P 정도 수수료를 덜 내게 돼 이익이다.

한편, 수원시는 지난해 수원페이 발행 목표액이었던 280억 원을 넘은 291억 원을 판매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114억 원 늘린 총 405억 원을 발행하기로 했다.

이소희 기자

작고 약하고 힘없는 이들의 목소리를 담은 따뜻한 기사를 쓰고 싶습니다. 우리가 함께 사는 세상이 더 나아지는데 힘을 보태겠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