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이시영, ‘코로나19’ 피해 입은 대구 한부모 여성 자영업자 위해 기부
이시영
이시영ⓒ제공 = KBS

배우 이시영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대구 시민을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했다.

26일 아름다운재단에 따르면, 이시영은 25일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대구 지역 한부모 여성 자영업자들의 긴급 생계비로 1,000만 원을 기부했다.

코로나19의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 경제가 전면 마비되면서 소상공인의 고통이 커지고 있다. 아름다운재단은 “특히 아름다운재단 한부모 여성 창업자금 대출 지원사업 ‘희망가게’를 통해 자립한 여성 가장들의 경우 피해가 심각하다.”고 말했다.

이시영의 기부금은 ‘희망가게’를 통해 창업한 대구지역 내 한부모 여성 가구를 대상으로 가구당 구성원 수, 경제 상황 정도를 파악한 뒤 맞춤 지원될 예정이다.

이시영은 “코로나19로 대구 지역 분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신 상황에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고 싶었다”며 “대구 지역에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계신 한부모 여성 가구에 전달돼 작게나마 힘을 드릴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