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코로나 시대, 방구석에서 만나는 ‘경기만 소금길’... 랜선 투어 공개
10월 17일부터 11월 8일까지 진행되는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
10월 17일부터 11월 8일까지 진행되는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출처=경기문화재단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이 오는 10월 17일부터 11월 8일까지 23일간의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을 추진하고, 온택트(Ontact. 비대면) 랜선 투어 콘텐츠를 공개한다. 코로나19 시대의 새로운 대안 문화 여행으로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경기만 소금길 랜선 투어는 시흥, 안산, 화성을 잇는 경기만 소금길에 산재한 역사·문화·생태자원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풍경과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각 지역의 경기만 에코뮤지엄의 주요 거점과 관광지를 간접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영상은 길 탐방 전문가와 지역 해설사가 함께 참여해 각 지역의 문화역사 자원에 대한 다양한 정보도 얻을 수 있다.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 랜선 투어는 10월 17일 13시 시흥편, 10월 20일 13시 안산편, 10월 21일 13시 화성편이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 온에어를 통해 차례로 공개될 예정이며 지난 영상 다시 보기도 가능하다.

아울러 오는 30일까지 경기만 소금길을 직접 걸어보며 시흥, 안산, 화성의 주요 역사와 생태 자원을 만날 수 있는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 자율 걷기 여행의 참가 신청도 받고 있다. 자세한 행사 정보와 참가 신청은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