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현대 ‘코나’ 전기차 또 불 났다…2018년 이후 14번째
코나 전기차 화재 진화 완료 후 차량 상태, 오스트리아 화재가 위쪽, 아래쪽이 강릉 화재 차량
코나 전기차 화재 진화 완료 후 차량 상태, 오스트리아 화재가 위쪽, 아래쪽이 강릉 화재 차량ⓒ민중의소리

현대자동차 코나 전기차에서 또 불이 났다. 2018년 이후 14번째 화재다.

17일 경기 남양주 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41분경 남양주시 와부읍주민자치센터 전기차 급속충전소에서 충전 중이던 코나 전기차에서 불이 났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고, 차량 일부가 탔다.

해당 차량은 2018년식으로 지난 16일 오후 10시경 와부읍사무소 주차장에 주차한 뒤 차량 충전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코나는 지난 2018년 울산 현대차 공장 생산라인에서 2차례 화재가 발생한 이후 2019년 5차례, 올해 7차례 화재가 발생했다.

이에 현대차는 지난 16일부터 코나 2만5천여 대를 대상으로 리콜에 들어갔다.

강석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