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스토킹하던 여성이 만나주지 않자 사제 폭발물 터트린 20대 남성
없음
ⓒ뉴시스

스토킹하던 여성이 자신을 만나주지 않자, 사제 폭발물을 피해자의 아파트에서 터트린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 덕진경찰서는 18일 스토킹하던 여성의 집에 찾아가 사제 폭발물을 터트린 혐의(폭발물 사용죄)를 받고 있는 A(27)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전날 오후 8시께 전주시 덕진구의 한 아파트 계단에서 직접 제조한 것으로 추정되는 폭발물을 터트린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A 씨는 손에서 폭발물이 터져, 왼쪽 손목 일부가 절단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가 터트린 폭발물 잔해를 수거해 정밀 분석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또 경찰은 A 씨의 치료가 끝나는 대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장윤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