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데뷔 4주년’ 모모랜드 “뿌듯하고 자랑스러운 시간… 팬미팅 그립다”
걸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싱글 앨범 '레디올낫(Ready Or Not)'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아인, 제인, 주이, 나윤, 낸시, 혜빈. 2020.11.17
걸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싱글 앨범 '레디올낫(Ready Or Not)'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아인, 제인, 주이, 나윤, 낸시, 혜빈. 2020.11.17ⓒ뉴스1

그룹 모모랜드가 데뷔 4주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17일 그룹 모모랜드가 싱글 3집 ‘Ready or not’(레디 올 낫)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서울 광진구 YES24라이브홀에서 개최했다. 멤버 주이, 낸시, 혜빈, 아인, 나윤, 제인은 신곡 ‘레디 올 낫’ 무대를 선보이고 공동 인터뷰에 임했다.

지난 2016년 ‘Welcome to MOMOLAND’로 데뷔한 모모랜드는 지난 4년간 ‘뿜뿜’, ‘뱀’, ‘떰즈업’ 등 흥 넘치는 히트곡으로 사랑받아왔다. 이들은 지난 10일 데뷔 4주년을 맞이했다.

이날 주이는 쇼케이스 현장에서 “4년이라는 시간이 추억도 있고 이뤄온 게 많다고 생각해서 뿌듯하고 자랑스러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기억에 남는 성과나 추억으로는 국내외 팬미팅 활동을 꼽았다.

주이는 “제가 공백기를 가지며 모모랜드 영상을 많이 찾아보고 저를 많이 돌아봤다”라며 “가장 돌아가고 싶은 추억은 팬미팅이다. 팬 분들과 함께 하는 그 시간이 가장 진심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빨리 메리(팬클럽)를 만나는 시간을 갖고 싶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오늘(17일) 오후 6시 싱글 3집 ‘레디 올 낫’을 발매한다. ‘레디 올 낫’은 모모랜드가 처음 시도하는 틴 팝(Teen pop) 장르의 곡으로, 가수 겸 프로듀서 싸이가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