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한국시리즈 3차전 애국가 가수 박혜원씨
고척스카이돔을 방역하는 서울시설공단 관계자들
고척스카이돔을 방역하는 서울시설공단 관계자들ⓒ사진=뉴스1

KBO(총재 정운찬)는 11월 20일(금)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되는 2020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3차전의 시구와 애국가를 확정했다.

3차전 시구는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이 맡는다. 2018년부터 3년째 타이틀 스폰서로 KBO 리그를 후원하고 있는 신한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해 사상 최초로 KBO 올스타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도 올스타 투표와 언택트 올스타 레이스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해 호평을 받았다.

또한, 선수단에게 주어지는 모든 상금은 물론 올스타전을 볼 수 없게 된 야구팬들의 아쉬움을 대신하기 위해 5,000만원 상당의 팬 경품을 증정하는 등 KBO 리그를 위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올스타 투표 이후에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이웃을 돕기 위해 투표 수에 연동한 적립금 약 3,300만원을 기부하는 선행을 펼치기도 했다.

진옥동 은행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힘이 되어준 KBO 리그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기원하며 한국시리즈 시구에 나선다.

한편, 3차전의 애국가는 가수 박혜원(HYNN) 씨가 부른다. 2018년 데뷔한 박혜원 씨는 '시든 꽃에 물을 주듯'을 통해 음원 강자로 올라섰고, TV 프로 '복면가왕'에 출연해 최연소 가왕으로 꼽히는 등 가창력과 감성 모두를 겸비한 실력파 아티스트다.

현석훈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