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김경수 지사, 코로나19 재확산 속 도민에 모임 자제 당부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20일 '경남 코로나19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자료사진.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20일 '경남 코로나19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자료사진.ⓒ경상남도 제공

코로나19 재확산이 이어지는 가운데,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20일 도민을 향해 '모임 자제'를 당부했다.

김 지사는 이날 '경남 코로나19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도민들에게 모임 자제를 요청하고 불가피하게 모임을 하더라도 식사 모임은 최대한 자제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관련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달에만 121명의 지역 확진자가 발생한 상황에서 감염 예방을 위해 도민의 협조를 다시 요청하는 차원이라는 게 경남 측의 설명이다.

경남은 연말이 다가오며 최근 각종 모임이 늘어난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식사를 겸한 모임이 소규모 집단 감염의 주요 원인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김 지사도 이 같은 우려를 전하며 "도민들께 식사 모임 자제를 요청하는 상황에서 도와 시·군, 각 공공기관이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김 지사는 현재 진행 중인 고위험시설 종사자에 대한 전수조사, 진단검사 확대 상황 등을 점검했으며 학부모들의 걱정이 큰 만큼 학교를 통한 감염을 차단할 수 있도록 교육청과의 방역 협력을 더욱 강화할 것을 지시했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