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영상] “긴장도 됐지만...” 방탄소년단 뷔의 ‘비주얼총괄’ 맡은 소감

방탄소년단의 ‘BE (Deluxe Edition)’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뷔가 비주얼 총괄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20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방탄소년단(RM, 진, 제이홉, 뷔, 지민, 정국, 슈가)의 새 앨범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멤버 슈가는 어깨 수술 후 회복 중이어서 참석하지 않았다.

이날 뷔는 “팬분들에게 멋있고 의미 있는 모습을 보여주려고 시작했고 팬 여러분이 응원해주셔서 잘 마칠수 있었다”라며 “멤버들이 서로를 찍는 모습 등 방탄소년단의 편안한 일상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자료 모아서 PDF도 만들어보고 참고자료 모아서 스태프분들에게 설명도 해드리고 이런 것들이 처음이어서 긴장을 많이 했었다”라고 설명했다. 또 뷔는 “내가 ‘이런 것에 재능이 있구나’”라고 말해 멤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BE’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무력감을 느끼는 상황에서도 ‘그럼에도 이겨내야 한다’는 복잡한 감정을 그대로 담은 앨범이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일 오전 서울 동대문DDP에서 열린 정규 4집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11.20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일 오전 서울 동대문DDP에서 열린 정규 4집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11.20ⓒ김철수 기자

김한수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