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윤석열, 직무 배제 조치에 “위법·부당한 처분에 끝까지 법적 대응”
윤석열 검찰총장.
윤석열 검찰총장.ⓒ정의철 기자/공동취재사진

윤석열 검찰총장이 자신에 대한 감찰 결과에 따른 법무부의 징계 청구 및 직무 배제 조치에 “위법·부당한 처분에 끝까지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24일 오후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감찰 결과 발표 직후 입장문을 내 “검찰의 정치적 중립성을 지키기 위해 그동안 한 점 부끄럼 없이 검찰총장의 소임을 다해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에 앞서 추 장관은 이날 오후 6시께 브리핑을 열고 “법무부는 윤 총장과 관련된 진정 및 비위 사건에 대한 감찰담당관실의 감찰 조사 결과를 보고받고, 금일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를 청구하고, 징계 혐의자인 검찰총장에게 직무집행의 정지를 명했다”고 밝혔다.

강경훈 기자

사회부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