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김정은 위원장 친필 서한 “위대한 인민 받드는 충심 일편단심 맹세”
김정은 국무위원장.
김정은 국무위원장.ⓒ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친필 서한으로 새해 인사를 전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일 “김정은 동지께서 희망찬 새해 주체 110년(2021년)을 맞으며 전체 인민들에게 친필 서한을 보냈다”며 김 위원장의 메시지를 1면에 공개했다.

김 위원장은 서한에서 “새해를 맞으며 전체 인민에게 축원의 인사를 삼가드린다”며 “온 나라 모든 가정의 소중한 행복이 더 활짝 꽃피기를 부디 바라며 사랑하는 인민들의 귀한 안녕을 경건히 축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새해에도 우리 인민의 이상과 염원이 꽃필 새로운 시대를 앞당기기 위하여 힘차게 싸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어려운 세월 속에서도 변함없이 우리 당을 믿고 언제나 지지해주신 마음들에 감사를 드린다. 위대한 인민을 받드는 충심 일편단심 변함없을 것을 다시금 맹세하면서”라고 말을 끝맺었다.

강경훈 기자

사회부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