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속보] 트럼프 지지 시위대, 미 의사당 난입... 바이든 승리 확정 전격 중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 시위대들이 6일(현지 시간) 위싱턴DC 의사당 건물 앞에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날 일부 시위대들이 의사당 안으로 난입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 시위대들이 6일(현지 시간) 위싱턴DC 의사당 건물 앞에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날 일부 시위대들이 의사당 안으로 난입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뉴시스/A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대통령 선거인단 투표 결과를 인증하기 위한 상·하원 합동회의가 열리는 미 국회의사당을 난입해 회의가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CNN방송 등 미 언론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 지지 시위대들은 6일(현지 시간) 미 의사당에 갑자기 난입했다. 시위대가 난입하는 과정에서 경비 경찰과 격렬한 충돌이 발생했고, 일부 의원들은 현재 의사당 안에 갇힌 상태다.

상원 회의를 주재하던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일부 상원의원들은 회의장에서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원 회의장 역시 긴급 대피해 들어갔고 각 회의실 문은 안전을 위해 잠겨졌다.

의사당으로 난입한 시위대들은 현재 원형 홀에 머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른 시위대들은 의사당 건물 밖에서 계속 구호를 외치며 시위를 벌이고 있다. ABC방송 등 미 주요 방송 매체는 현재 긴급 속보로 현장 상황을 전하고 있다.

CNN방송은 난입 과정에서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했고 여성 한 명이 총에 맞아 중태에 빠졌다고 보도했다. 의사당이 있는 미국 수도 워싱턴D.C의 뮤리얼 바우어 시장은 “6일 오후 6시부터 7일 오전 6시까지 워싱턴D.C 도시 일대에 통금을 명한다”고 발표했다.

현재 위성턴DC 일대 주 방위군들이 출동 대기 상태에 들어갔다고 CNN방송은 전했다. 트럼프 지지자들이 의사당에 난입함에 따라 이날로 예정된 조 바이든 당선자의 대통령 당선 인준을 위한 회의는 잠정 중단된 상태다.

-자세한 기사 이어집니다.-

김원식 전문기자

국제전문 기자입니다. 외교, 안보, 통일 문제에 관심이 많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