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문 대통령, 소부장 펀드 수익금으로 한국판 뉴딜 재투자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019년 8월 26일 서울 중구 NH농협은행 본점에서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하고 있는 모습. 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019년 8월 26일 서울 중구 NH농협은행 본점에서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하고 있는 모습. 자료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소재·부품·장비 펀드인 '필승코리아 펀드'로 얻은 수익금에 신규 투자금을 더해 '한국판 뉴딜 펀드'에 재투자한다.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13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필승코리아 펀드'에 투자한 원금은 그대로 두고, 수익금을 환매한 뒤 신규 투자금을 보태 '한국판 뉴딜 펀드' 5개에 가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 2019년 8월 26일 일본의 수출 규제로 인한 경제 위기에 5천만 원을 소재·부품·장비 분야 기업에 투자하는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한 바 있다. 이를 통해 90% 이상의 수익률을 냈다.
 
문 대통령은 전날 오전 수익을 낸 만큼 펀드 환매를 요청했으며, 오는 15일 환매금을 받게 된다. 문 대통령은 그날 바로 한국판 뉴딜 펀드 5개에 가입할 예정이다.

강 대변인은 "5개 펀드는 디지털 분야, 그린 분야, 중소·중견기업 투자 여부 등을 적절히 감안해 선정했다"며 "각각 1천만 원씩 5천만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필승코리아) 펀드 수익금만으로는 5천만 원에 다소 못 미쳐서 그 부분은 신규 투자금으로 마련하기로 한 것"이라며 '필승코리아 펀드' 원금은 그대로 있다고 덧붙였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필승코리아 펀드'의 수익 부분을 우리 미래에 재투자하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이 가입하기로 한 펀드는 삼성액티브의 '삼성뉴딜코리아펀드', KB의 'KB코리아뉴딜펀드', 신한BNPP의 '아름다운SRI그린뉴딜1', 미래에셋의 'TIGER BBIG K-뉴딜ETF', NH아문디의 'HANARO Fn K-뉴딜디지털플러스ETF'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신년사에서 '한국판 뉴딜이 본격 추진되면 대한민국은 전국 곳곳에서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며 '디지털 뉴딜과 그린 뉴딜은 국민의 삶의 질을 바꾸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결정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협력으로 수출 규제의 파고를 이겨낸 성과를 대한민국 미래에 다시 투자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강조했다.

최지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