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서울시, 친환경농장 6800구획 선착순 모집

서울시는 남양주시, 양평군, 광주시, 고양시, 시흥시 등 서울시 근교 15곳 6,800구획 규모의 '함께서울 친환경농장' 참여자를 내달 1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분양받은 농장은 4월부터 11월까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함께서울 친환경농장'은 서울시민의 먹는 물 공급원인 한강 상류지역 수질보호에 동참하고 시민들에게 도시농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된 것으로, 지난 2000년부터 팔당댐 주변 한강 상수원 보호구역 내에 농장을 만들어 화학비료, 유기합성농약, 비닐 멀칭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농법으로 운영하고 있다.

시는 '함께서울 친환경농장' 참여자에 농장 임차료 1구획(16.5㎡)당 3만원과 소농기구 구입비 50%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농작물 재배 시기에 맞춰 봄·가을에는 모종, 씨앗, 유기질 퇴비 등 농자재를 무료로 제공하고, 농장에 친환경 병해충 방제를 진행해 초보 참여자도 손쉽게 도시농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는 계획이다.

농장별 모집 규모는 ▲남양주지역 650구획 ▲양평지역 2,350구획 ▲광주지역 2,500구획 ▲고양지역 1,040구획 ▲시흥지역 260구획이다.

참여시민은 농장 구획당 3~7만원의 임차료를 부담해야 하며, 신용카드 결제, 가상계좌 입금 중 한 가지 방식으로 임차료를 납부할 수 있다.

서울시민과 서울시에 주소를 둔 단체에 한해 신청이 가능하며, 올해부터는 많은 시민들에게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자 1인 최대 3구획까지 참여 구획 수를 제한한다.

다만, 3월 2일까지 선착순 분양이 마감되지 않는 농장은 3월 3일부터 구획수 제한 없이 신청 가능하며, 기존 신청자도 추가 신청이 가능하다.

김광덕 서울시 도시농업과장은 "친환경농장에서 건강한 먹거리를 내 손으로 재배하고 수확하는 도시농부를 기다린다"며 "장기간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자연 속 여가활동으로 활력을 되찾기 바란다"고 말했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