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종합] 2년 만의 ‘고등래퍼 4’, 사상 최고 경쟁률로 돌아왔다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MC 넉살(왼쪽부터), 염따, 웨이스트, 창모, 사이먼 도미닉, 더콰이엇, 우기, 로꼬, 박재범, pH-1. 2021.2.19.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MC 넉살(왼쪽부터), 염따, 웨이스트, 창모, 사이먼 도미닉, 더콰이엇, 우기, 로꼬, 박재범, pH-1. 2021.2.19.ⓒMnet

국내 힙합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는 ‘고등래퍼’ 시리즈가 2년 만에 네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19일 Mnet 고교 랩 대항전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생중계로 개최됐다. 연출을 맡은 최효진 CP와 이진아 PD, MC를 맡은 넉살과 멘토진인 더콰이엇, 염따, 사이먼 도미닉, 로꼬, 창모, 웨이체드, 박재범, pH-1, 우기가 참석했다. 사회는 이영지가 맡았다.

‘고등래퍼’는 지난 2017년 첫 선을 보인 이후 2019년 시즌 3까지 선보인 국내 최초 고교 랩 대항전이다. 역대 우승자인 양홍원, 김하온, 이영지 등이 역대 우승자로 올랐다. 방송은 2년 만에 돌아온 시즌인만큼 지원자만 1만 2천여 명이 몰려 프로그램 사상 최고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사이먼 도미닉, 로꼬. 2021.2.19.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사이먼 도미닉, 로꼬. 2021.2.19.ⓒMnet

이진아 CP는 “지난 시즌보다 개성 강한 실력자들이 많아서 선별하는 데 어려웠다”라며 “방송 안에서도 미션 등을 세밀하게 볼 수 있도록 준비했다”라고 소개했다.

최효진 PD는 “학생다우면서도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친구들을 발굴해내고, 이 친구들의 가능성을 방송을 통해 얼마나 발전시킬 수 있는지, 또 이 프로그램이 끝난 후에도 따뜻한 격려의 차원에서 지켜봐줄 수 있는 아티스트인가를 중점적으로 검토했다”라고 설명했다.

지난 시즌이 국내 힙합 경연 프로그램 최초로 여성 우승자(이영지)를 배출하는 기록을 남긴 반면, 시즌 4에는 여성 출연자가 한 명도 없다는 사실은 아쉬움을 남긴다.

최효진 PD는 “전 시즌에서 이영지 님이 승리한 것, ‘굿걸’이 잘 된 것 등의 버프를 받아 실력 좋은 여성 아티스트의 참가를 기다렸는데, 2%의 저조한 참여율을 기록했다. 참여율 자체가 낮더라”라고 아쉬워했다.

이어 “저희가 면밀히 검토하고 미팅도 진행했는데, 이번에는 아쉽게도 여성 래퍼를 한 분도 못 모시게 됐다”라며 “다음 시즌 5 때는 패기 있는 여성 래퍼들의 많은 참여를 기다린다”라고 당부했다.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영지. 2021.2.19.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영지. 2021.2.19.ⓒMnet

멘토진으로는 사이먼 도미닉, 더 콰이엇, 로꼬 등을 비롯해 ‘고등래퍼’에서 첫 멘토로 참여한 염따까지 다양한 개성을 가진 아티스트가 참여했다.

박재범은 “염따랑 콰이엇 형이 스타트를 끊었다. ‘고등래퍼’도 그렇고 ‘쇼미더머니’도 그렇고 멘토진들 사이에서도 섭외 당시에 누가 멘토를 함께 하는지가 중요하다. 두 분이 해주셔서 부담 없이 참여했다”라고 밝혔다.

더콰이엇은 “지난번에 영지와도 호흡을 맞췄고 그게 벌써 2년이 다 됐는데 좋은 추억으로 남아있다. 2년 만에 이 프로그램이 다시 하게 된다면 더 많은 재능이 나올 것 같아 참여했다”라고 말했다.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pH-1, 박재범, 우기. 2021.2.19.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pH-1, 박재범, 우기. 2021.2.19.ⓒMnet

사이먼 도미닉은 “프레시함을 느끼고 싶어서 멘토에 지원했다”라며 “순수한 학생들을 보면 힙합에 대해 많이 느끼게 되고, 제가 개인적으로 작업할 때도 도움이 많이 된다”라고 말했다.

로꼬 역시 “‘고등래퍼’는 ‘쇼미더머니’와 다르다. 어리고 순수한 참가자들이 경험은 좀 부족할지라도 열정으로 많은 걸 극복해나가는 모습을 보면 뮤지션으로서 자극이 된다”라고 전했다.

시즌 4의 관전 포인트는 특출난 몇몇의 인재가 프로그램을 이끌어 가는 것이 아닌, 참가진이 전체적으로 상향 평준화되어 수준 높은 대결을 펼치는 것에 있다고 멘토진은 예고했다.

3년 연속 ‘고등래퍼’의 MC를 맡은 넉살은 “특히 이번 시즌은 정말 박빙이라고 할 수 있다”라며 “마치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처럼 하위권과 상위권이 나눠지지 않고 매 방송 판세가 뒤집히는 모양새다”라고 강조했다.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염따, 더콰이엇. 2021.2.19.
Mnet '고등래퍼 4'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염따, 더콰이엇. 2021.2.19.ⓒMnet

박재범은 “이전 시즌에 비해 상당히 기준치가 높아졌다”라며 “랩은 이미 다들 너무 잘해서, 자기만의 색이나 우리가 좋아하는 그루브나 포스, 아우라 있는 친구들을 선발했다. 하지만 가끔 너무 고민이 될 때도 있었다”라고 말했다.

로꼬는 “시즌 3과 비교해 조금 더 스타일이 다양해진 것 같다. 참가자들의 개성이 정말 다양해졌다”라고 전했다.

‘고등래퍼 4’는 오늘(19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