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김소혜 측 “학교 폭력 사실 아냐… 이전에 선처해준 적 있다”
가수 겸 배우 김소혜.
가수 겸 배우 김소혜.ⓒ제공=KBS

배우 겸 가수 김소혜 측이 학교 폭력 의혹을 부인했다.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소혜가 학교 폭력 가해자라고 주장하는 글이 게시됐다. 글쓴이는 자신이 피해자는 아니지만 “들은 이야기가 차고 넘친다”라며 중학교 졸업앨범을 근거로 제시했다.

글쓴이는 “김소혜가 피해자의 머리채를 잡고 무릎을 꿇리게 한 채 때렸다”라고 주장하며 “김소혜가 이 글을 보고 양심의 가책을 살짝이라도 느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22일 김소혜의 소속사 에스앤피엔터테인먼트는 “관련 글은 허위 사실”이라며 “악성 루머와 허위 사실 유포자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기 위해 경찰 수사 의뢰와 1차 고소장 접수를 진행했다”라고 알렸다.

소속사는 “이전에도 경찰 수사를 통해 허위 루머 유포자를 특정했으나, 본인과 부모님의 간곡한 호소가 있어 반성문 제출로 선처한 사례가 있었다”라며 “이는 오히려 루머를 확산시키는 요인이 된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당사는 허위 사실 유포자 및 악성 루머 생성, 악성 댓글 등으로 김소혜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정신적 피해를 주는 행위에 대해서 이번에는 어떠한 경우에도 선처나 합의 없이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한편 김소혜는 지난 2016년 ‘프로듀스 101’ 출연 이후에도 학교 폭력 의혹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소속사는 허위 사실이라며 악성 루머 유포자들을 고소했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