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유영주 부산BNK썸 감독, 자진사퇴
유영주 BNK 감독과 코치진
유영주 BNK 감독과 코치진ⓒ사진=WKBL

여자프로농구 부산BNK썸은 22일 유영주 감독이 자진사퇴했다고 밝혔다.

BNK는 이날 “유영주 감독이 2020~2021 정규 시즌 종료 직후 정충교 단장과의 면담에서 구단의 재계약 여부와 관계없이 사의를 표명했고 구단도 유 감독의 뜻을 존중해 이를 수용했다”라고 전했다.

유 감독은 2019년 BNK의 창단 감독으로 2번째 시즌을 이끌어왔다.

그러나 BNK는 2019~2020시즌 10승 17패로 5위에 머물렀고, 2020~2021시즌에는 5승 25패로 리그 최하위로 떨어졌다.

BNK는 프로와 아마 전, 현직 지도자를 총 망라하여 팀을 이끌어갈 적임자를 신임감독으로 선임해 코칭스탭 구성을 3월중에 마칠 예정이다.

김한수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