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이적·김동률 소속사에서 5년 만 새 아티스트… ‘이른’ 28일 데뷔
신인 아티스트 이른
신인 아티스트 이른ⓒ뮤직팜

이적과 김동률 등이 소속된 뮤직팜에서 5년 만에 새 아티스트를 선보인다.

뮤직팜은 22일 “R&B 장르 기반의 싱어송라이터인 이른(E:Rn)이 오는 28일 오후 6시 정식 데뷔를 앞두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 소속사가 신인 아티스트를 선보이는 건 곽진언 이후 5년 만이다.

이른은 지난 2017년 프라이머리의 앨범 ‘신인류’의 마지막 트랙인 ‘미지근해’로에 참여해 음악 팬에게 주목받았다.

소속사는 “이른은 작사, 작곡 능력을 겸비해 R&B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를 소화할 수 있는 보컬리스트로, 다채로운 음악들을 통해 리스너들과 활발히 소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뮤직팜에는 이적, 김동률, 존박, 곽진언 등 국내 다양한 싱어송라이터 및 보컬리스트가 소속돼있다.

허지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