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서울교육청, 고교학점제 위한 ‘설렘ON실’ 구축한다
없음
ⓒ서울시교육청

서울시교육청은 2025년 고교학점제 시행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23일 일반고 100여 곳에 서울형 고교학점제 학교 공간인 ‘설렘ON실’을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교학점제에서는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에 맞게 다양한 과목을 선택할 수 있는데, 전통적 교실 구조로는 이러한 교육과정을 담아내기 어렵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서울시교육청은 이 공간의 특징으로 ‘가변형 교실’과 ‘온라인 스튜디오’를 꼽았다. 가변형 교실은 접이식 문을 통해 선택 과목과 수강생에 따라 교실 규모를 유동적으로 조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온라인 스튜디오를 통해 온라인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하며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도 가능해진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형 고교학점제의 핵심으로 올해부터 일과 중 정규 시간 내에 운영되는 ‘공유캠퍼스(학교 간 협력 교육과정)’에서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의 내실화를 기하며 고교학점제의 성공적 안착에 새로운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번 달 구축이 완료되는 고등학교들은 새 학기 시작일부터 소인수 선택교과 수업과 공유캠퍼스의 공유형 수업 등에 이 공간을 활용할 예정이다.

강석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