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수영연맹, 황선우에 남자 자유형200m 세계주니어신기록증 전달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서울체고3)가 국제수영연맹(FINA)에서 보내온 세계주니어신기록증을 전달받았다.ⓒ사진=대한수영연맹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서울체고3)가 국제수영연맹(FINA)에서 보내온 세계주니어신기록증을 전달받았다.

대한수영연맹은 지난 3월 22일, 후리오 세자르 마그리오네 FINA 회장이 직접 서명하여 보내온 세계주니어신기록증을 1일 오후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전달식을 통해 황선우 선수에게 수여했다.

전달식에는 연맹 정창훈 회장, 변동엽 부회장과 김충섭 김천시장, 서정희 김천시체육회장, 최한동 김천상무FC후원회장, 김동열 김천시체육회 상임 부회장 등 주요 내빈이 참석했다.

황선우는 “오늘 공식적으로 세계주니어신기록증을 받게 되어 너무 기쁘고 ‘한국 최초’라는 타이틀도 달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이 더 확고해졌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달식에 앞서 제11회 김천 전국 수영대회 남자 고등부 자유형100m에 나선 황선우는 48초48로 본인이 지난해 수립한 대회 기록을 0.03초 앞당기며 우승했다.

한편, 대한수영연맹은 2일까지 제11회 김천 전국 수영대회를 주최하며, 5월 13~17일까지는 국가대표 선발대회를 통해 도쿄올림픽 파견 대상자를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현석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