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 음악 대부’ 신중현 노래 담은 뮤지컬 ‘미인’ 개막

전 배역 오디션 진행

한국 록의 대부라 불리는 신중현ⓒ뉴시스

싱어송라이터 신중현의 명곡으로 만들어진 최초의 뮤지컬 '미인:아름다운 이곳에'가 개막된다.

뮤지컬 '미인'은 2018년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초연된 작품으로, 초연 이후 3년 만에 다시 관객을 만나게 됐다.

올해 무대는 소극장으로 무대로 옮겨 좀 더 가깝게 관객과 호흡할 예정이다.

록 음악의 대부로 불리는 신중현은 전 국민의 사랑을 받은 '미인'을 비롯해 '님아', '봄비', '빗속의 여인', '아름다운 강산' 등 명곡을 만들었다.

뮤지컬 '미인'은 1960년대 암울한 시대 상황 속에서도 음악의 자유를 노래했던 신중현의 음악을 억압의 시대였던 1930년대 일제 강점기 경성의 극장 '하륜관'으로 옮겼다.

시, 노래, 각자의 방식으로 시대에 저항하고 부딪쳐 온 아름다운 청춘들의 모습 만날 수 있다. 작품은 유랑극단을 쫓아다니며 노래하기 좋아하는 굴다리패 막내 '강호'와 일본 대학에 장학생으로 합격한 형 '강산', 독립단원으로 활동하는 시인 '병연', 강산·강호 형제의 둘도 없는 친구이자 행동대장 '두치'의 청춘과 열정을 기록했다.

뮤지컬 '미인'은 전 배역 오디션을 통해 가능성 있는 신예 배우를 발굴한다. 접수는 오는 5~9일까지 가능하며, 끼와 재능이 넘치는 만 19세 이상 배우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자세한 정보는 홍컴퍼니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뮤지컬 '미인'은 올해 9월 대학로 YES24스테이지 1관에서 개막된다. 홍승희 프로듀서, 작사·작곡 신중현, 극작 이희준, 연출 정태영, 편곡·음악감독 김성수, 안무 서병구.

신중현 주크박스 뮤지컬 '미인'ⓒ뮤지컬 '미인' 포스터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