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납품비리 의혹으로 LH 본사 등 압수수색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자료사진ⓒ뉴시스

경찰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납품비리 의혹과 관련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8일 오전 10시부터 경남 진주시에 있는 LH 본사와 피의자 3명의 주거지, 납품업체 등 6곳에 대해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납품비리 의혹은 투기 관련 의혹 첩보를 수집하는 과정에서 새롭게 발견된 사안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3기 신도시와의 관련성에 대해, 경찰은 “이제 압수수색 단계”라며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라고 말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공사 자재 납품 관련된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전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승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